기업은행, 설날 특별자금 8조원 지원


원자재 결제, 직원 급여 등 운전자금 용도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21-01-13 오후 2:47:05

[뉴스토마토 김유연 기자] IBK기업은행은 오는 2월 26일까지 신규대출 3조원, 만기연장 5조원 등 총 8조원 규모의 ‘설날 특별지원자금’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IBK기업은행은 설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인 자금 부족을 겪는 중소기업에 원자재 결제, 임직원 급여·상여금 등 운전자금 용도로 기업당 최대 3억원까지 지원한다. 할인어음, 기업구매자금 등 결제성 대출의 경우에는 금리를 최대 0.3%포인트 범위 내에서 추가 감면한다.
 
또 특별자금과 별도로 중소기업의 사업장 운영, 시설 투자 등에 필요한 자금을 약 9조원 규모로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 소비위축으로 유동성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IBK기업은행 본점 전경. 사진/IBK기업은행
 
김유연 기자 9088yy@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