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창업경진대회 개최


혁신적 창업 아이템 보유한 114개팀 참가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06-12 오후 2:36:55

[뉴스토마토 최홍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지난 11일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서 '2018년 신보 4.0창업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번 창업경진대회에는 혁신적 아이템을 보유한 114개 창업팀이 참가했다. 4차 산업혁명 부문 8개팀, 공공데이터 활용 부문 4개팀이 본선에 올랐다.
 
4차 산업혁명 부문 대상에는 농가맞춤형 축산 헬스케어 서비스업체 '한국축산데이터'가 수상했다. 공공데이터 부문 대상은 반값 수수료를 내세운 부동산 중개 스타트업 '집토스'가 선정됐다.
 
경진대회 시상 후 참가기업의 사업화 지원을 위해 보증, 투자 상담 및 컨설팅이 현장에서 이루어졌다.
 
신보 관계자는 "신보의 창업경진대회는 사업화를 위한 실질적인 지원으로 이어지는 것이 큰 장점"이라며 "우수 아이디어 및 기술을 가진 창업자에게 보증, 투자, 컨설팅 등 융·복합 지원을 제공해 창업성공을 뒷받침 하겠다"고 말했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앞줄 가운데)이 11일 개최된 ‘2018년 신보4.0 창업경진대회’에서 참가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최홍 기자 g2430@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