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보, 전국 25개 노인복지관에 교육기자재 전달


노인종합복지관협회 통해 노트북 등 전달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06-12 오후 5:40:09

[뉴스토마토 최홍 기자] 예금보험공사는 12일 서울시 마포구 소재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협회장실에서 교육기자재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예보는 교육환경이 열악한 울산 방어진노인복지관 등 전국 25개 노인복지관에 노트북 및 빔 프로젝터 등 교육기자재 총 25대를 전달했다.
 
예보는 2012년 말 어르신 대상 금융피해방지 등을 위해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금융교육과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기자재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했다.
 
지금까지 전국 291개 노인복지관의 88.3%에 해당하는 257개 노인복지관의 교육환경을 개선했다. 이와 관련해 예보는 지난해 11월 보건복지부장관상도 수상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예보는 최근 비대면 금융거래 확산으로 금융거래 애로사항이 증가함에 따라 모바일뱅킹 등 스마트폰을 활용한 금융교육을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
 
예보 관계자는 "어르신 등 금융정보 취약계층에 대한 금융정보 격차해소 및 역량강화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계획"이라며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와 긴밀하게 협조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한 관심과 노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예금보험공사는 12일 서울시 마포구 소재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를 방문해 생활금융교육 환경이 열악한 전국 25개 노인복지관에 기부할 교육기자재 총 25대를 전달했다. 사진/예금보험공사
최홍 기자 g2430@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