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비수기에도 대형건설사 분양 열풍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07-09 오후 6:25:3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올해 7~8월 대형건설사의 신규 분양물량이 대거 쏟아진다. 무더위에 장마, 휴가철이 겹치는 여름은 일반적으로 분양시장 비수기로 인식돼 왔다. 그러나 올해 10대 건설사들이 앞다퉈 분양물량을 내세우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대구 연경 아이파크 주경투시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실제로 부동산114 자료를 분석한 결과, 10대 건설사(17년 시공능력평가 기준, 컨소시움·주상복합·임대 제외)의 7~8월 전국 신규분양 물량은 20개 단지, 2만1341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특히 지난 2005년 이후 역대 7~8월 비수기 분양물량만 놓고 보면 올해가 역대 최대다. 이전 최고점이었던 2017년 1만5738가구와 비교해도 35.60% 증가한 수치다.
 
2005년 이후 연도별 7~8월 분양 물량을 살펴보면 ▲2005년 4861가구 ▲2006년 7635가구 ▲2007년 1만44가구 ▲2008년 2058가구 ▲2009년 1566가구 ▲2010년 458가구 ▲2011년 5353가구 ▲2012년 9839가구 ▲2013년 4652가구 ▲2014년 3145가구 ▲2015년 1만2868가구 ▲2016년 12868가구 ▲2017년 1만5738가구인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10대 건설사 분양물량이 7~8월에 대거 몰려있다는 점도 눈에 띈다. 월별 10대 건설사 분양물량을 살펴보면 ▲1월 2686가구 ▲2월 534가구 ▲3월 5025가구 ▲4월 1만80가구 ▲5월 8504가구 ▲6월 6647가구 ▲9월 1만3578가구 ▲10월 4045가구 ▲11월 1만6520가구 ▲12월 6495가구가 예정돼 있다. 연말까지 6만1979가구가 예정돼 있는데 이 중 7~8월에만 전체의 34.43%가 공급되는 것이다.
 
지역별로 비교하면 수도권 분양물량이 압도적으로 많다. 7~8월 10대 건설사의 분양물량 중 수도권에서만 12개 단지, 1만2431가구(12.09%↑)가 나온다. 이외 ▲5대 광역시 4곳, 5018가구(242.53%↑) ▲지방 중소도시 4곳, 3892가구(22.27%↑)가 선보이는 등 모두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늘었다.
 
업계에서는 이 같은 물량에 대해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보증심사 강화, 미등록 분양대행업 금지 등의 영향으로 올 상반기 계획 물량의 일부가 하반기로 연기된 점이 크게 작용했다고 보고 있다. 여기에 하반기 분양시장에 예정된 정부정책으로 7~8월에 분양물량이 몰린 것이라는 의견이 우세하다.
 
업계 관계자는 “올 하반기에 정부의 추가적인 부동산 정책 후속조치가 나올 것으로 예상되면서, 건설사들이 그 전에 분양 물량을 내놓으려는 움직임이 커진 것으로 보인다”면서 “특히 이번 분양물량이 수도권에 집중돼 있어 청약 시장도 한층 치열해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GS건설이 지난 6일 경기도 안양시 소곡지구 주택재개발을 통해 선보인 ‘안양씨엘포레자이’에 대한 예비 청약자들의 관심은 높았다. 이 단지는 오픈 이후 주말을 포함한 3일 동안 견본주택에 1만8000여 명의 인파가 몰리며 청약 성공의 가능성을 높였다. 안양에서는 첫 ‘자이’ 브랜드 아파트인데다, 단지 맞은 편에 명문 학군인 신성고 및 신성중학교가 있고 롯데백화점, 이마트, 2001아울렛, 안양 1번가 상권 등 입지 여건이 좋다는 점이 수요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HDC현대산업개발은 7월 대구 연경지구 C-2블록에서 ‘대구 연경 아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18층, 11개동, 전용면적 84~104㎡ 총 792가구 규모다. 이 단지는 인근 상업지구가 조성 예정돼 있다. 이시아폴리스권역 및 칠곡권역, 대구혁신도시 등으로 접근성이 좋아 롯데아울렛 이시아폴리스점, 코스트코 대구점 등 대형 유통시설 및 대구국제공항 등 각종 인프라가 이용 가능하다. 
 
HDC현대산업개발은 경기 여주시 현암동 일대에 ‘여주 아이파크’를 분양 중이다. 지하 2층~지상 23층, 6개동, 전용면적 84㎡ 총 526가구로 조성된다. 인근으로 남한강과 현암지구 수변공원을 마주하고 있다. 경강선 여주역을 이용하면 분당·판교까지 40분대 이동이 가능하고 현암로, 강변북로 등의 도로망과 인접해 있다. 단지 주변으로 축협하나로마트(여주점), 오학마트 등의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오학초, 여주중, 여주여중, 세종고 등 교육시설로 통학이 가능하다.
 
대우건설은 7월 경기 광명시 철산동 철산주공4단지를 재건축한 ‘철산 센트럴 푸르지오’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7개동, 전용면적 59~105㎡ 총 798가구 규모로 이 중 323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지하철 7호선 철산역 역세권 단지이며, 도덕산 자락에 위치했다.
 
포스코건설은 7월 전북 전주시 덕진구 인후동 일대에서 ‘전주 인후 더샵’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5개동, 전용면적 59~76㎡ 총 478가구로 구성된다. 동전주IC, KTX 전주역, 고속버스터미널 등도 가깝다. 홈플러스, 모래내시장을 비롯해 전주시청, 덕진구청, 전북대학병원, 전주고려병원 등 다양한 생활인프라가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7월 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일대에서 ‘힐스테이트 중동’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4층~지상 39층, 전용면적 84~141㎡ 총 999가구로 구성된다. 지하철 7호선 부천시청역이 가깝고, 바로 옆에 있는 부천시청을 비롯해 문화예술회관, 현대백화점, 롯데백화점, 홈플러스, CGV, 롯데시네마 등이 인근이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