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다방'과 맞손…"부동산 플랫폼 협업체계 마련"


포괄적 업무협약 체결…생활밀착형 플랫폼 제휴 추진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11-05 오후 3:15:10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신한은행은 부동산 O2O 플랫폼 ‘다방’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테이션3(다방의 법인명)와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다방’은 국내 최초 오픈형 부동산 중개 플랫폼으로, 올해 기준 월 평균 매물 등록건수 36만건, 매월 300만명의 사용자를 확보한 생활밀착형 플랫폼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한은행의 부동산 금융 정보와 ‘다방’의 매물, 가격정보, 지역정보 등 부동산 데이터를 결합한 플랫폼 협업체계를 마련하기로 했다. 특히 신한은행은 플랫폼 사용자의 금융니즈를 만족시켜 줄 최적화된 서비스를 공동개발 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플랫폼 제휴 사업을 적극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부동산 정보제공 및 자산관리 채널인 모바일 부동산 중개 플랫폼 사용자들에게 높은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객을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고객이 있는 곳으로 직접 찾아가 생활밀착형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계속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은행-다방과의 포괄적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장현기 디지털전략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스테이션3 한유순 대표(왼쪽에서 세번째)가 협약식을 마치고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