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3분기 영업손실 44억…적자전환


매출 320억…전년비 30%↑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11-07 오전 9:51:56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위메이드는 7일 공시를 통해 올 3분기 영업손실 44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320억원을 기록해 같은 기간 30.3% 늘었다. 
 
위메이드는 ▲'미르의 전설2' 지식재산권(IP)사업 안정적 추진 ▲글로벌 시장 공략 ▲신규 라인업 확보 ▲개발사 지속 투자 등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카루스M'은 내년 1분기 일본, 대만 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이외에도 '미르4', '미르M' 등 신작 모바일 게임을 개발하고 있다. 아울러 엔드림, 엑스엘게임즈, 라이온하트 스튜디오 등 개발사 투자도 지속할 예정이다.
 
위메이드는 7일 공시를 통해 올 3분기 영업손실 44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밝혔다. 사진/김동현 기자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