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온라인쇼핑'거래액 10조 돌파…"이른 추위 영향"


모바일 거래액도 사상 최대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12-05 오후 12:00:00

[뉴스토마토 이진성 기자] 지난 10월 이른 추위 등으로 의복 구매가 크게 늘면서 온라인 쇼핑 거래액이 관련통계가 작성된 2001년 1월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미세먼지와 급격한 기온 하락 등으로 밖으로 나가지 않고 집에서 주문한 영향이 컸다.
 
온라인쇼핑 거래액 동향.자료/통계청
 
통계청이 5일 발표한 '2018년 10월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10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0조43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6.0%(2조6567억원) 증가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전년동월 대비 택배일수가 5일 증가했고 이른 추위로 의복 등에서 큰 폭으로 늘어 통계작성 이래 처음으로 10조원을 넘어섰다"고 설명했다. 실제 의복의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조3301억원으로 1년 전보다 38.5% 급증했다. 
 
세부 상품군별로 보면,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년 전보다 음·식료품은 8957억원으로 전년동월 대비 49.8%, 가전·전자·통신기기는 9965억원으로 38.2%, 화장품은 8801억원으로 38.6% 등으로 크게 늘었다. 반면, 문화 및 레저스포츠는 1700억원으로 같은 기간 대비 4.8% 감소했다.
 
모바일쇼핑 거래액도 전년동월 대비 43.8%(1조9011억원) 증가한 6조2399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모바일쇼핑이 전체 온라인쇼핑 중 차지하는 비중은 1년 전보다 3.4%포인트 상승한 62.1%를 나타냈다. 
 
온라인쇼핑의 취급상품범위별 거래액은 전년동월 대비 종합몰은 32.6% 증가한 6조7420억원, 전문몰은 43.4% 증가한 3조3015억원으로 집계됐다. 운영형태별 거래액은 전년동월 대비 온라인몰은 39.6% 증가한 6조7306억원, 온·오프라인병행몰은 29.1% 증가한 3조3128억원으로 조사됐다.
 
세종=이진성 기자 jinlee@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