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아시아뱅커 선정 '대한민국 최우수WM은행' 수상


올해의 투자상품에 신한BNPP 커버드콜 펀드 선정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8-12-06 오전 11:25:37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신한은행은 글로벌 금융전문 매체 아시안뱅커(The Asian Banker)가 주관한 ‘The Korea Country Award 2018’에서 ‘대한민국 최우수 자산관리(WM) 은행’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아시안뱅커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금융산업 관련 연구조사 및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1996년 설립된 금융전문지로, 매년 금융상품 및 서비스 분야에서 국가별 최우수 은행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WM사업 부문에서 사업전략, 시장점유율, 자산성장 등 여러 부문을 종합한 결과 가장 높은 점수를 얻어 4년 연속 ‘대한민국 최우수 WM’을 수상하게 됐다. 아울러 올해 신설된 ‘올해의 투자상품’ 및 ‘최우수 WM서비스 품질’ 부문까지 수상했다.
 
올해의 투자상품으로는 '신한BNPP의 커버드콜 펀드'가 선정됐으며, WM고객을 위한 커플매칭서비스와 인문학강좌 등 다양한 비금융서비스로 ‘최우수 WM서비스 품질’ 부문에서 성과를 거뒀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은행과 증권사의 협업을 기반으로 한 금융복합점포 모델(신한PWM)을 도입한 신한은행은 PWM 모델을 개인 고객 뿐 아니라 법인 고객까지 확대 적용해 종합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고객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며 자산관리분야에 있어 끊임없는 혁신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5일 신한PWM Privilege서울센터에서 열린 ' The Korea Country Award 2018' 시상식에서 배진수 신한은행 IPS본부장(오른쪽)과 분핑 푸(BoonPing Foo) 아시안뱅커 편집국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신한은행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