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카이스트와 '로봇 꿈나무' 양성


‘LG-카이스트 사랑의 영어과학 겨울방학 캠프’ 실시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01-10 오전 10:00:00

[뉴스토마토 권안나 기자] LG가 겨울방학을 맞아 청소년들에게 과학자의 꿈을 키워주는 교육 지원을 이어간다.
 
9일 오후 대전 카이스트에서 진행된 'LG-카이스트 영어과학 캠프'에서 학생들이 LG전자 클로이 로봇을 활용해 모형 집 속 가전제품을 제어해보고 있다. 사진/LG
 
LG가 운영하는 청소년 과학관 LG사이언스홀은 8일부터 11일까지 대전 카이스트에서 ‘LG-카이스트 사랑의 영어과학 겨울방학 캠프’를 실시했다.
 
이번 캠프는 과학에 재능이 있지만 교육 기회가 부족한 초등학교 5~6학년 40명을 선발하고 카이스트 교수진 및 재학생 등 10여명이 강사와 멘토로 참여해 실험 및 실습 중심의 과학 교육을 진행하며, 모든 수업은 영어로 진행된다.
 
학생들은 실제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제품들이 전시된 마곡 LG사이언스파크를 견학하고, 카이스트 재학생들에게 학업, 진학 및 진로, 학교생활 등 다양한 주제에 관한 조언을 듣는 멘토링도 진행된다. 특히 ‘인공지능 로봇과 함께하는 미래사회’라는 주제로 LG전자 클로이 로봇을 활용해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모형 집 속 조명과 가전제품 등을 제어해보는 실험을 통해 미래 생활을 체험하게 된다.
 
한편 LG사이언스홀은 2009년부터 ‘LG 사랑의 영어과학캠프’를 10년째 운영하며 어려운 환경으로 수준 높은 과학교육을 접하기 힘든 1640명의 과학 꿈나무들이 창의적인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오고 있다.
 
권안나 기자 kany872@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