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앱, 이달 출시…"금융서비스 확대 원년"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05-20 오전 11:18:51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카카오페이가 별도의 카카오페이앱을 이달 출시한다.
 
카카오페이는 20일 서울시 영등포구 글래드호텔에서 '카카오페이 데이 2019'를 열어 올해 사업 계획을 공개하며 이같이 밝혔다. 회사는 '마음 놓고 금융하다'를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으로 발표했다.
 
카카오페이는 이달 안에 별도 앱을 출시한다. 앱을 통해 편리하고 안전한 서비스 경험과 혜택을 제공해 일상생활에서도 금융을 편안히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계획이다. 카카오페이 서비스는 이용자 필요에 따라 카카오페이앱과 카카오톡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새로운 서비스도 출시한다. 카카오페이는 지인 선물, 중고 거래, 쇼핑몰 반품 등 개인 물품 거래에 자사 결제, 송금 서비스를 접목한 배송 서비스를 시작한다. 청구서 서비스에는 '영수증' 기능을 추가했다. 별도 인증 절차 없이 카카오페이 안에서 여러 카드사의 결제 영수증을 확인할 수 있다. 배송 서비스와 영수증 기능 상반기 중에 선보일 예정이다.
 
여러 제휴사의 상품을 카카오페이 플랫폼에서 쉽게 비교·선택할 수 있는 보험 서비스도 연내 출시한다. 사용자가 각 보험사를 찾아 상품을 비교해야 했던 불편함을 개선해 필요한 보장만 취해 가입할 보험 서비스를 계획 중이다. QR·바코드 기반의 오프라인 결제에 신용카드 연결이 가능해졌고 해외에서 환전 없이 카카오페이로 결제할 수 있는 글로벌 크로스보더 결제도 가시화할 예정이다. 이용자의 금융 데이터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통합조회 서비스도 빠르면 이달 말 출시한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자회사 출범 2주년을 맞은 올해, 카카오페이 금융 서비스 확대의 원년이 될 것"이라며 "서비스의 체계적인 확장과 유기적 연결로 마음 놓고 이용할 금융 플랫폼 입지를 강화하고 새로 출시할 앱을 통해 어려운 금융을 편안한 일상으로 만드는 카카오페이만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20일 서울시 영등포구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데이 2019'에서 발표하고 있다. 사진/카카오페이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