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태풍 사라져도…전국서 '비 소식'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09-09 오전 8:29:03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태풍 '링링'이 소멸했지만, 오늘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내릴 전망이다.
 
9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부터 전국이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서해상으로 북상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현재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 충청도, 전라도, 경상 서부, 제주도에 내리는 비는 오후 전국으로 점차 확대되겠으나, 제주도는 밤에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도, 강원 영서, 제주도 30~80mm(많은 곳 100mm 이상) △강원 영동, 충청도, 전라도, 경북 서부 내륙 20~60mm △경상 서부 내륙을 제외한 경상도 5~40mm이다.
 
오전 5시 현재 온도는 서울 22.5도, 인천 22.9도, 수원 22.4도, 춘천 22.7도, 강릉 24.8도, 청주 23.5도, 대전 23.7도, 전주 21.9도, 광주 23.0도, 제주 24.4도, 대구 24.3도, 부산 24도, 울산 24.1도, 창원 23.8도 등이다.
낮 기온은 평년보다 높은 25~31도로 분포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일부 중서부 지역에서 대기가 정체해 인천·경기 북부가 '나쁨', 그 밖의 지역은 '좋음' 내지 '보통' 수준이 되겠다. 단 서울·경기 남부는 오전에 '나쁨' 수준이겠다.
 
 
오늘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