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지, 일 거래액 10억 돌파…2015년 이후 4년만 10배 성장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09-18 오후 6:02:42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카카오페이지의 일 거래액이 10억원을 돌파하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지난 2015년 일 거래액 1억원을 넘어선 후 4년 만에 10배 이상의 성장에 성공했다.
 
카카오페이지는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지난 15일, 일 거래액 10억1000만원을 기록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전 최고 실적은 올 설 연휴인 지난 2월6일에 기록한 9억3000만원이다. 실적 경신을 이끈 것은 추석 연휴를 맞아 카카오페이지 오리지널 웹툰·웹소설 감상을 독려한 '오리지널 정주행 위크' 이벤트다. 최고 매출 작품은 1억원이 넘는 구매액을 기록했다.
 
카카오페이지는 지난 2013년 서비스 출시 후 2015년에 처음으로 일 거래액 1억원을 돌파했다. 이후 4년 만에 10배가 넘는 성장에 성공했다. 18일 현재 카카오페이지의 누적 가입자 수는 2200만명이며 작품들의 누적 조회수는 470억건이다. 누적 작품 수도 6만6000개를 기록 중이다. 누적 매출액이 1억원을 넘어선 작품은 1400여개고 '닥터 최태수', '템빨' 등 2개 작품은 누적 매출액 100억원을 돌파했다. 카카오페이지와 협력 중인 콘텐츠공급사업자(CP) 수는 1300여곳이다.
 
이진수 카카오페이지 대표는 "일 거래액 10억원 돌파는 오리지널 웹툰·웹소설 작품이 캠페인의 중심이 된 결과로, 그동안 카카오페이지가 만든 '플랫폼과 오리지널 지식재산권(IP) 체인'이 축적된 것이라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서비스와 IP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한국의 스토리'를 전파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15일 카카오페이지의 일 거래액이 10억원을 돌파했다. 사진/카카오페이지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