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중국 하늘길 확장…인천~하얼빈 신규취항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10-11 오전 9:53:02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제주항공은 11일부터 인천~하얼빈 노선 주 3회 운항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인천~하얼빈 노선은 수·금·일요일에 운영하며 6시55분에 출발해 중국 하얼빈공항에 8시30분에 도착한다. 하얼빈에서는 9시50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13시4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지난 10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진행한 인천~하얼빈 노선 신규취항식에 참석한 이상훈 제주항공 인천지점장(중앙). 사진/제주항공
 
헤이룽장성의 성도인 하얼빈은 제주항공이 지난 8월 취항한 옌지와 함께 둥베이 3성 대표 도시다. 한국에는 1909년 10월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곳으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우리나라 여행객에게 빙등축제의 도시로 유명하며 지난달에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가 이곳에 무역관을 개설하며 한·중 경제교류의 중심도시로 떠오르고 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