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당국 "Taal 화산 폭발로 모든 동식물 폐사했다"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20-01-14 오후 5:13:02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필리핀 수도 마닐라 인근 따알(Taal) 화산이 폭발하면서 섬에 있던 동물과 식물이 모두 폐사했다.
 
14(현지시간) 마크 팀발 필리핀 국가재해위기관리위원회(NDRRMC) 대변인은 필리핀 ANC방송 인터뷰에서 주민들을 가장 먼저 대피시킨 다음 동물을 구조하려고 했지만 다시 돌아가려고 했을 땐 이미 상황이 악화돼서 그럴 수 없었다고 밝혔다.
 
12일(현지시간) 필리핀 수도 마닐라 남부 카비테주 타가이타이의 Taal 화산이 폭발한 후 13일 개 한 마리가 화산재로 덮인 거리를 배회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팀발 대변인은 공중 관찰 결과 화산의 동식물이 이미 죽었다는 통보를 받았다. 구조대원들은 현장으로 돌아갈 이유가 없어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따알 화산섬은 무인지대로 간주될 것이다. 그곳에서 지역사회 재건은 허용되지 않는다섬을 떠난 사람들은 다시 돌아갈 수 없다고 말했다.
 
따알 화산은 태평양 불의 고리에 속하는 필리핀의 20여 개 활화산 중 하나로 지금까지 34번 분출했다. 이 화산이 그동안 앗아간 생명은 약 6000여 명으로 추정된다.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