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핵심정보 쉽고 간결하게'…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 오픈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20-02-02 오후 12:00:00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이달부터 금융소비자들은 금융상품의 수익률 등 핵심정보를 쉽고 간결하게 비교할 수 있게 됐다.
 
금융감독원과 금융협회는 2일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을 금융소비자가 실질적으로 도움 받을 수 있도록 개편했다고 밝혔다. 그간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은 각 금융업권별로 공시방식 등에 차이가 있고, 수익률 등 핵심정보 제공이 미흡했다.
 
금융당국은 시스템을 개편, 금융소비자가 각 금융협회의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을 한 번에 접근해 5개 주요 금융상품의 수익률 등 핵심정보를 쉽게 요약해 비교할 수 있도록 했다.
 
우선 각 금융협회 홈페이지 메인화면과 금감원 금융소비자정보 포털 '파인' 사이트에 통일된 '바로가기' 아이콘이 배치됐다. 금융소비자들은 아이콘을 클릭하면 금융상품 비교공시 화면으로 바로 이동 가능하다.
 
또 금융협회는 예·적금, 주택담보대출, 신용대출, 펀드, 저축성보험 등 주요 금융상품군 5개를 선정해 금융소비자가 상품 선택 시 꼭 알아야 할 핵심정보를 쉽게 비교하도록 요약공시 화면을 신설했다. 더불어 가입희망 조건에 맞는 맞춤형 검색기능을 부가하고, '조건검색→선택조건요약→결과조회'를 동일화면 내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은행연합회는 은행이 직전 월에 신규 취급한 예·적금의 가중평균금리를 공시해 금융소비자가 세전·세후금리, 최고우대금리 뿐 아니라 실제 신규 취급한 금리를 비교할 수 있다. 예·적금 가입자가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6개월 후 중도 해지할 경우에도 적용되는 금리를 비교 가능하다. 금융소비자가 적금상품의 적립방식으로 정액적립방식으로 선택한 경우 만기까지 납입 시 수령 예상금액도 공시한다.
 
금감원은 "이번 금융협회 비교공시 사이트 개편을 통해 금융소비자는 보다 쉽게 비교공시 화면에 접근할 수 있게 됐고, 요약공시 및 맞춤형 조건검색 기능이 신설돼 금융상품 선택에 필요한 핵심정보를 내 조건에 맞게 한 눈에 비교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은행연합회, 생명보험협회는 이달부터 새로운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을 오픈하고 금융투자협회, 저축은행중앙회 및 손해보험협회는 전산개발을 완료하는 대로 상반기 내 오픈 예정이다. 
 
은행연합회의 금융상품 비교공시 바로가기 아이콘 모습. 출처/금감원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