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 1분기 당기순익 938억원…전년비 23.4%↑


"대출자산·자산관리 수수료 증가 성장 이끌어"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20-05-15 오후 3:11:15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SC제일은행이 15일 올해 1분기 연결기준당기순이익으로 938억원을 시현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760억원) 대비 23.4%(178억원) 증가한 수치다. 대출 자산을 비롯한 투자 자산, 파생상품 자산 증가가 호실적을 이끈 것으로 풀이된다. 
 
SC제일은행 관계자는 이번 실적과 관련 "수익의 경우 지난 1분기에 대출 자산 증가 및 자산관리부문 수수료 수익 증가와 더불어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 등의 영향으로 전년동기보다 뚜렷한 상승세를 보였다"면서 "반면 비용의 경우 철저한 비용관리 및 생산성 향상 노력으로 소폭 증가에 그쳤다"고 설명했다.
 
SC제일은행의 1분기 영업이익은 1195억원을 기록, 지난해 1분기(976억원)보다 22.4%(219억원) 늘었다. 총자산순이익률(ROA) 및 자기자본순이익률(ROE)은 각각 0.04%포인트 및 1.64%포인트 상승한 0.51%, 8.32%로 전년 동기보다 개선됐다. 고정이하여신비율과 연체율은 작년 3월말보다 각 0.06%포인트 개선한 0.40%, 0.22%를 기록했다. SC제일은행은 선제적인 리스크 관리에 힘입어 자산 포트폴리오 건전성도 지속적으로 향상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 기간 국제결제은행(BIS) 자기자본비율과 기본자본(Tier1)비율은 각각 15.41%, 13.53%를 기록하는 등 지속적으로 감독당국의 요건(15.00%)을 상회하면서 견실한 자본 건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올 1분기 기준 SC제일은행 총자산 규모는 전년 말(67조8628억원)보다 19.5%(13조2569억원) 늘어난 81조1197억원을 기록했다.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