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디앨범' 하루 만에 59만장…K팝 걸그룹 초동 최다



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20-10-08 오전 9:06:30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그룹 블랙핑크의 첫 정규 앨범이 발매 첫날 기준, K팝 걸그룹 역대 최다 초동(앨범 발매일부터 일주일 동안 집계) 기록을 세웠다.
 
8일 국내 음반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첫 정규앨범 'THE ALBUM'은 지난 6일 출시되자마자 약 59만장의 판매 기록을 올렸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뉴스토마토에 "국내 역대 걸그룹 단일 음반 출시 첫날 최고 수치"라며 "미국과 유럽 지역 수출 물량 일부가 빠진 집계인 점을 떠올리면 실제 판매량은 더 많았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앞서 음반은 예약 판매 기간 선주문량 100만장 이상을 기록하며 이번 결과를 기대하게 했다.
 
온라인 음원시장에서도 강세다. 'THE ALBUM'은 지난 2일 음원 공개 직후 미국을 비롯한 총 57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미국 애플뮤직 앨범 차트 전체 7위, 팝 앨범 차트로는 정상에 올랐다.
 
타이틀곡 'Lovesick Girls'는 발매 첫날인 2일(미국 시간 기준)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송 차트 1위,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50 차트 3위를 기록했다. 이 외 수록곡 'Bet You Wanna'는 4위, 'Pretty Savage'는 8위, 'Ice Cream'은 10위에 이름을 올리며 앨범 수록곡 절반을 톱10에 진입시켰다.
 
외신도 주목하고 있다. 미국 경제지 포브스는 "블랙핑크의 'THE ALBUM'이 다음 주 빌보드 200에서 2위 진입을 바라보고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THE ALBUM'의 첫 주 예측은 미국 시장에서 블랙핑크의 존재감이 지난 1년 반 동안 얼마나 커졌는지를 보여준다"고 전했다. 음악 매거진 롤링스톤은 수록곡 'Pretty Savage'를 두고 "아리아나 그란데의 'Thank You, Next' 이후 가장 섹시한 오픈 트랙"이라고 했다.
 
곧 국내 무대로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오는 14일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블랙핑크: 세상을 밝혀라(BLACKPINK: Light Up the Sky)’도 공개된다.
 
블랙핑크. 사진/YG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0 0